개미들의 전쟁터

By | 2009/07/23

  저녁을 먹고 기숙사 근처를 산책하였습니다. 그런데 길 한복판에 이상한 것을 보았습니다.

SSA53192

  이처럼 길 한복판에 무언가가 있었던 것입니다. 그래서 가까이 가서 보았습니다.

SSA53194

  무언가 작은 것들이 움직이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무엇인가 싶어 자세히 살펴보았습니다.

SSA53195

  그것은 개미였습니다. 수많은 개미들이 서로 엉켜있는 모습이 제법 크게 보였던 것입니다.

  하지만 신기한 것은 저기에 먹이가 없었다는 점입니다. 첫 번째 사진을 보면 죽은 지렁이 시체가 있는데 거기는 개미가 언제나처럼 개미가 있었습니다. 그런데 그보다 엄청난 숫자의 개미가 아무것도 없음에도 엉켜있는 것입니다.

SSA53197

SSA53198

  좀 더 자세히 살펴보니 길 양쪽에 줄을 서서 개미들이 길 한복판으로 가거나 다시 옆으로 가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그럼 혹시 전쟁을 하고 있는 것인가 싶어 자세히 살펴보았습니다.

SSA53196

SSA53199

SSA53200

  똑딱이로 최대한 접사(?)하여 찍은 것입니다. 살펴보면 개미들 둘 혹은 여럿이 서로 머리를 부딪치고 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좀 더 자세히 보면 집게로 서로 물고 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래서 그만 싸우라고 입으로 세게 불거나 신발로 싸움장을 흔들어 보았습니다. 전체적으로 혼란스러운지 이리저리 왔다 갔다 하더니 다시 붙어서 싸우더군요.;;;

  살펴보니 개미들 전쟁을 찍은 영상이나 사진이 많습니다.

  그럼 그리 신기한 장면이 아닌 듯싶습니다. 그렇다면 왜 전쟁을 하는 것일까요?

  도서관에서 책을 찾아보는 것이 정확하겠으나 일단 관련 자료는 찾았습니다. 비록 신빙성이 떨어지지만 간단하게나마 문제를 해결할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다른 집단에서 나온 이들이 만났다. 싸움의 원인은 먹이나 영토문제.

동료들을 하나 둘 부르면서 종족간의 전쟁이 벌어진다.
전쟁에 뛰어든 개미들은 앞뒤를 가리지 않는다.
싸우는 도중에 적을 더 많이 만냐느냐, 아군을 더 많이 만나느냐로 승패를 짐작한다.
여기저기 쌓이는 시체, 죽어가는 시체가 싸우는 시체보다 많을 무렵 윤곽이 드러난다. 밀리고 있는 쪽에서 공주개미가 쫓겨나왔다

생식을 할 수 있는 개체들을 말살시켜 종족의 미래를 기대할 수 없게 하는것. 개미들의 전쟁은 잔인하다.
같은 종족끼리 이같이 처절하게 싸우는 종은 인간 말고는 개미가 유일하다. 항복도 타협도 없이 밤이 깊도록 계속된다.
드디어 승자가 패자의 여왕개미를 끌어낸다. 여왕의 죽음은 왕국의 완전한 몰락을 의미한다.

일단 전쟁을 하면 적의 씨를 말려버리는 것. 이것이 개미들의 전쟁이다.

출처 : EBS자연다큐멘터리-개미

  먹이나 영토문제로 싸운다니.. 조금은 허무한 듯싶으면서도 인간 역시 그런 문제로 싸우기에 이해가 되었습니다.

  하지만 개미 당사자가 보았을 때는 엄청난 군무가 인간이 보기에는 하찮은 것처럼 인간끼리 싸우는 것도 하찮은 것일까요? 아니면 인간에게 하찮은 것이라도 개미 당사자에게는 매우 중요한 것처럼 타인에게 소홀한 것도 당사자에게는 중요한 것일까요?

  이런 여러 생각을 하면서 개미들의 전쟁터를 떠났습니다.

참조

6 thoughts on “개미들의 전쟁터

    1. NoSyu

      촛불과 전경인가?
      하지만 정치인들이 보기에는 한낱 개미들의 싸움처럼 보일 수 있겠군.OTL…

      Reply
  1. 참깨군

    개미들의 전쟁도 엄청나군요. 저렇게나 바글바글…
    그러고보면 전쟁의 궁극적 목적은(자원, 식량, 영토)은 사람, 동물 가릴 것 없이 다 똑같은 것 같습니다.

    Reply
    1. NoSyu

      네.. 둘 혹으 서너 마리씩 머리를 붙잡고 씨름하고 있는 것을 보니 참으로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 역시 전쟁의 궁극적 목적은 욕심과 그 욕심을 채워줄 것의 유한성이라 생각합니다.

      Reply
  2. 극악

    다큐에서나 해주는걸 실제로 보시다니… 개미들의 전쟁도 대단한 규모군요

    Reply
    1. NoSyu

      전 오히려 다큐를 못 봤습니다.OTL….
      하지만 정말 신기한 일이었습니다.
      전쟁이란 정말 엄청난 듯싶습니다. 상대방이 몰락할 때까지 진행한다니 무섭더군요.;;;;

      Reply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