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비노기 영웅전을 해보았습니다.

By | 2010/02/14

  설날, 친구들과 만나 PC방에서 다른 친구를 기다리다가 딱히 할 것이 없어 친구가 하는 게임을 따라 했습니다. 그 게임은 바로 마비노기 영웅전.

wp31_1024x768

http://heroes.nexon.com

  RPG라는 말에 시작하였지만 살펴보니 액션 게임이더군요. 전 액션 게임은 영 못하기에 조금 난감했지만 초반이라 그런지 어렵지 않고 쉽게 할 수 있었습니다.

  그렇게 플레이를 한 후 재미를 느껴 집에서도 돌려보았습니다.

2010_02_13_0000

  제 캐릭터입니다. 초반에 시작할 때 이렇게 나오더군요.

2010_02_13_0003

  처음 시작하니 이렇게 나옵니다. ‘티이’인가 하는 여자 캐릭터가 처음에 말을 거는 방식입니다.

2010_02_13_0001

  하지만 조금 플레이를 진행하다가 다시 만난 티이는 도저히 알아 볼 수 없더군요.OTL

2010_02_13_0002

  선물을 받아도 무슨 선물인지 알 수가 없을 정도입니다.OTL

2010_02_13_0004

2010_02_13_0005

  그러해도 전투를 함에 있어서는 깨짐 현상이 발생하지 않아 즐기는데 큰 무리는 없었습니다.

2010_02_13_0006

  재미있는 것은 전투를 하기 위해서는 이렇게 배를 타고 간다는 점입니다. 배를 탈 때 파티원을 모아 같이 배를 타고 가는 그런 방식인 듯싶던데 매우 흥미로웠습니다.

2010_02_13_0008

2010_02_13_0007

  이 게임에서 재미있던 점은 바로 이 표정의 변화였습니다. 이런 식으로 캐릭터를 만들어보기는 정말 오랜만이라 표정도 바꾸고 여러 색깔을 지정할 수 있게 되었다는 점에서 매우 놀랐습니다.

 

  여하튼 액션 게임으로 제가 잘 못하지만 그래도 즐길만하다는 생각이 들었으나 제가 가지고 있는 컴퓨터 중 가장 좋은 성능을 가지고 있는 집 컴퓨터에서 저렇게 깨짐 현상이 발생하는 것으로 보아 Northwood 2.4b에 Radeon 9550으로는 아마 답이 없지 않을까 싶습니다. 게임 중독(?)을 이렇게 방지할 수도 있는 것이구나 하는 생각이 드는 날입니다.OTL

  하지만 캐릭터의 변화라던가 부드럽게 움직이면서 싸울 수 있다는 점, 특히 WOW나 리니지에서 보던 방식이 아닌 액션으로도 온라인 게임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나름 흥미롭게 즐겼습니다. 앞으로 게임이 어떻게 발전해 나갈지 궁금하게 만든 그런 게임이었습니다.^^

6 thoughts on “마비노기 영웅전을 해보았습니다.

  1. 두리뭉

    이 게임은 유료화 모델로 발전해나갑니다.
    물품거래에도 부분유료화를 적용한 사상초유의 부분유료화모델을 자랑하지요.

    Reply
    1. NoSyu

      아무래도 유료를 해야지 먹고 살듯…^^
      전 캐릭터가 귀엽기도 해서 던파처럼 아바타를 파는 줄 알았는데 물품거래에 부분유료화라… 재미있네요.^^
      어떻게 진행이 되고 결론이 나올지 궁금합니다.

      Reply
  2. Funworld

    마비노기 오리지널에서 호평이었던 요소를 다 가져가는가보군요..
    제 컴퓨터에서도 돌아가지 않아서 다행입니다…ㅎㅎ 승리의 내장그래픽

    Reply
    1. NoSyu

      그러고보니 마비노기가 참 많은 호평을 받았다고 들었는데 그런 것을 다 가지고 가겠죠?^^
      전 노트북이나 제가 입학할 때 산 것이기에…OTL

      Reply
  3. imc84

    음 마영전은 진보된 장사질을 자랑합니다. 저도 요새 하고있는데 게임하다보면 이런저런 제한이 걸린 시스템요소를 발견하게 돼요. 그리고 “이거 나중에 분명히 완화하는 상품이 캐시샵에 올라오겠군…”이란 생각이 들지요. 오랜만에 밸리에서 NoSyu님 글보고 들렀습니다.

    Reply
    1. NoSyu

      오랜만입니다.^^
      게임을 모르는 저도 잠시 플레이를 하면서 ‘이런 것을 아이템으로 팔면 되겠군.’이라는 생각이 들 정도였으니…^^;;;;
      무료 게임이란 없는 것이니까요.^^

      Reply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