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731 중국 베이징 – 천안문 광장, 천안문, 자금성

By | 2017/08/30

앞서 보았던 박물관을 나와 천안문 광장으로 다시 향하였습니다.

20150731_142516

가는 길에 사람들 움직임에 정체가 있어 무엇인가 보니 앞서 보이는 천막 아래에 공안들이 사람들 짐 검사를 하더군요. 상당히 치안 유지에 신경쓰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었습니다.

20150731_142835

20150731_143453

그렇게 지나온 후 다시 천안문 광장으로 들어왔습니다. 천안문에 있는 마오쩌둥의 사진?그림?이 잘 보이더군요.

20150731_143539

20150731_143629

20150731_143700

20150731_143838

20150731_143853

20150731_143854

20150731_143908

20150731_144135

20150731_144145

20150731_144204

20150731_144226

20150731_144322

광장 안을 이리저리 돌아다니면서 구경했습니다. 살펴보니 무슨 공산당 기념관인지 무언지 헷갈리는게 있던데 visiting hours가 아침 7시부터 11시입니다. 사진을 찍은 시간을 보면 아시겠지만 15시도 되지 않은 상황이라 개인적으로는 여유가 있겠다고 생각했는데 전혀 그렇지 않았다는 점에서 놀라웠습니다.

20150731_144416

20150731_144639

그렇게 천안문 광장 구경을 마친 후 천안문으로 가보기로 했습니다.

20150731_145332

20150731_145426

여기는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이전에 이곳을 왔었기에 기억이 새삼스럽더군요.

20150731_145712

20150731_145743

20150731_150224

20150731_151056

하지만 그 때와 다른 점은 이렇게 고궁 즉, 자금성 안을 들어갈 수 있게 되었다는 점입니다.

20150731_151219

바로 여기서 자금성 안을 못 들어가고 옆을 구경했었지요.

20150731_151438

20150731_151524

20150731_151632

20150731_151641

20150731_151801

20150731_151839

20150731_151852

20150731_151937

20150731_152026

20150731_152205

들어가서 느끼는 것은 참 넓고 큰 건물들이 있다는 점입니다. 특히 마지막 사진에서 보이는 곳은 수많은 사람들이 저기에 들어갈 수 있겠더군요.

20150731_152235

20150731_152423

해시계스러운 것이 하나 보여서 한 컷 찍었습니다.

20150731_152438

20150731_152508

20150731_152701

20150731_152704

20150731_152755

20150731_152910

20150731_152951

20150731_153027

20150731_153057

20150731_153203

20150731_153250

사실 사진만 늘어놓고 말을 적지 않은 이유가 잘 기억이 나지 않은 것도 있으며 그냥 돌아다니면서 이리저리 보았던 것도 있습니다. 건물들 그 광경 그 자체만으로도 참으로 놀랍고 신기했기 때문입니다.

20150731_153312

20150731_153339

여기 항아리를 보고서 한국 사람들이 여러 얘기를 하더군요. 이게 무엇인지에 대해서요. 하지만 전 알고 있었습니다. 불을 끄는 방화수를 모아놓는 곳이라는 것을 말입니다. 그리고 이는 여기서 배운 것이 아니라 창덕궁에 있는 것을 보고 알았습니다. 물론 그 크기가 매우 차이가 났지만 건물 크기도 큰만큼 필요한 양도 많겠죠.

20150731_153448

한쪽에서는 이렇게 옷을 입고 사진을 찍는 곳이 있었습니다. 사진 찍히는 분들에게 방해가 되지 않도록 지나가면서 살짝 찍었더니 많이 흔들렸네요.

20150731_153524

20150731_153537

20150731_153843

20150731_153859

20150731_154034

그렇게 이리저리 돌아다니던 중 어떤 구역은 돈을 더 내고 구경을 해야했습니다. 하지만 딱히 돈도 넉넉하지 않았고 시간도 부족하였던지라 그냥 돌아 다른 곳을 구경하였습니다.

워낙 자금성에서 찍은 사진이 많아서 분리를 하였습니다. 그렇지만 설명은 그만큼 많지가 않네요. 그 점이 아쉽기는 하지만 사실 그 크기가 놀랍다는 것만을 느끼며 돌아다녔기에 그러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