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단사이트와 그 이유 뒷 이야기

By | 2012/12/30

  예전에 이러한 글을 적었습니다.

차단사이트와 그 이유

  이 글은 한참 다른 이의 블로그를 찾아 다니며 읽던 시절 다시는 들어가고 싶지 않은 블로그를 차단하고자 적은 글입니다. hosts 파일을 수정하여 차단을 하였으며 그 이유를 기록해야할 것 같아 저렇게 적은 것입니다.

  차단을 하였던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대체로 다른 이에게 막말을 하는 글을 적어 읽는 사람으로 하여금 기분이 나쁘게 (설령 당사자가 아닐지라도) 느껴지도록 하는 블로그였습니다. 그 외에 사양이 좋지 못한 컴퓨터를 가진 저에게 배경 음악이나 여러 스크립트를 삽입하여 페이지 로딩뿐만 아니라 컴퓨터 전체 성능을 떨어뜨리는 블로그들도 차단하였습니다.

  그렇게 차단을 하던 블로그들을 대학원 진학 이후 주로 사용하는 컴퓨터를 바꾸게 되면서 다시 찾아가는 일이 여러 있었습니다. 왜냐하면 hosts 파일을 새 컴퓨터에서는 변경하지 않은 것입니다. 컴퓨터의 성능이 좋아지고 지금은 그렇게 블로그를 열심히 읽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그러던 중 하나의 블로그가 눈에 들어왔습니다. 위에 언급한 글을 보니 다른 이에게 막말을 하던 그런 블로그였습니다. 막말뿐만 아니라 무시와 경멸까지 더해져 글을 읽을 때 참으로 불편하던 곳이었습니다. 그러하기에 차단을 하던 바로 그런 블로그입니다.

  그렇지만 최근에 적혀진 글을 보면 그러함이 사라졌습니다. 남을 무시하는 글은 사라지고, 자신을 돌아보고 성찰하는 모습 등이 거기에 적혀있던 것이었습니다. 이렇게 차단해야 하는 이유가 사라졌던 그 곳을 요즘 찬찬히 글을 읽어보고 있습니다. (물론 아직 그러한 문장이 조금씩 보이기는 하지만…^^;;)

  그렇게 되니 제 블로그에 대해 궁금해졌습니다. 어떤 이가 어떠한 이유로 인해 제 블로그를 차단하였다면, 몇 년이 지난 지금은 그 이유가 사라졌을까요? 아니면 그대로 남아있을까요? 그러한 점이 문득 궁금해졌습니다.

2 thoughts on “차단사이트와 그 이유 뒷 이야기

  1. 나나당당

    이 글을 보니 뜨끔하군요. 블로그 드러내놓고 여기저기서 트롤링 가까운 짓을 하던 시절이 생각나네요. 전 사람은 변한 듯 보일뿐 변하진 않는다고 생각하지만 변한 것처럼 보인다면 실제로 변했다고 해도 무방하겠지요.

    Reply
    1. NoSyu

      저도 옛날 블로그 글을 보면 그런 것들이 많을 것 같습니다.OTL
      더하여 저 역시 사람의 본성은 변하지 않는다는 것을 느끼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페르소나 같은 것이 계속 생기면서 변화하는 것이 아닌가… 추측하고 있을 뿐입니다.^^

      Reply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