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808 인도네시아 족자카르타 – 가자마다 대학교(Universitas Gadjah Mada)

By | 2018/07/19

다음 날이 되었습니다. 이 날은 족자카르타 마지막 날입니다. 정확하게는 이 다음 날에도 있었지만 그 날 새벽에 출발하는 비행기를 탔기에 관광 그 자체는 마지막 날인 것입니다. 전날까지 운전수와 함께 이리저리 돌아다녔으나 이 날은 혼자 족자카르타 내 박물관과 여러 장소들을 돌아다녀보기로 했습니다. 돈을 아끼는 차원도 있고 걸어다니며 그 풍경을 구경하고프다는 욕심도 있었기 때문입니다.

20160808_084710

20160808_084720

20160808_084732

20160808_085248

호텔에서 중심지로 가는 길에 일부러 골목 사이로 돌아다녔습니다. 그런데 흥미롭게도 인도네시아 국기를 상징하는 것 같은 깃발들이 여러 곳에 있었습니다. 무슨 특별한 국경일이라도 된 것일까요?

20160808_085446

20160808_085743

20160808_090724

20160808_090928

그러한 깃발은 여러 곳곳에서 볼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흥미로웠던 것은 이렇게 골목 입구에 이름이 있다는 것입니다. 자카르타에서도 몇 번 보았지만 여기서도 보니 여전히 신기했습니다.

20160808_091130

20160808_091239

20160808_091539

20160808_091544

보시는 것처럼 여러 곳곳에 골목 이름으로 보이는 것이 보였습니다.

Screenshot_2016-08-08-09-16-10

길을 따라 걷던 중 구글 맵을 보니 조금 특이한 영역을 걷고 있음을 확인하였습니다. 바로 연한 노란색으로 길을 따라 영역이 칠해진 것입니다. 여기가 무엇이길래 이런 표시를 했나 궁금하더군요.

20160808_091619

20160808_091630

20160808_091758

그래서 서 있는 곳 근처의 사진을 찍었습니다. 하지만 특별하게 보이는 것이 없어 아리송하더군요. 후에 찾아보니 해당 영역은 상업, 가게가 있는 지역을 뜻한다고 합니다.

20160808_092205

20160808_092208

조금 더 길을 따라 걸어가니 가자마다 대학교(Universitas Gadjah Mada) 건물이 보였습니다. 여기는 호텔 주인이 자랑스럽게 얘기하던 대학교입니다. 처음에 이를 어떻게 발음해야할지 몰라 난감했는데 위키피디아를 찾아보니 한국어 페이지가 있더군요. 거기서 얘기하기로 인도네시아에서 가장 오래된 학교라고 합니다. 현재 인도네시아 대통령인 조코 위도도가 이 대학 출신이라고 하네요.

20160808_092438

20160808_092457

20160808_092541

20160808_092606

별 생각없이 캠퍼스 안을 들어왔는데 문득 숲 속에 저런 구조물이 보였습니다. 마치 버스 정류장처럼 보이는 것인데 특이하게도 숲 속에 있어 정체를 알 수 없었습니다.

20160808_092911

20160808_092950

20160808_093031

자전거 대여 서비스로 보이는 곳도 보였습니다.

20160808_093329

좀 더 내려가니 광장에 큰 인도네시아 국기가 있더군요. 대학교에 저렇게 큰 국기가 있는 것을 보니 조금 신기하면서도 민족주의적인 성향이 이 학교가 강한것인가 싶었습니다.

20160808_093352

20160808_093356

20160808_093438

20160808_093534

그 광장에는 이렇게 사람들이 앉을 수 있도록 계단이 있어 공연 같은 것을 하기에도 적당해 보였습니다. 다만 무대는 아니 보였고 국기가 가운데 있기에 정확하게는 행사용도가 아닐까 싶었습니다.

20160808_093641

20160808_093657

20160808_094522

20160808_094601

그 곳에서 그대로 남쪽으로 내려가니 이렇게 정문에 도착하였습니다.

20160808_095015

20160808_095026

20160808_095038

20160808_095147

20160808_095220

20160808_095546

20160808_095837

정문 앞은 평범한 가게들과 도로였습니다. 그런데 왜 사진을 많이 찍었냐고요? 그건 바로 앞서 얘기한 구글 맵에서 독특했던 영역을 또 만났기 때문입니다.

Screenshot_2016-08-08-09-52-12

바로 이렇게 말이지요. 참고로 오른쪽 밑에 있는 태그는 한국 시각을 기준으로 하다보니 2시간 뒤로 잡혔습니다.

20160808_100338

그렇게 길을 따라 왕궁으로 향하던 중 비행기가 보여 한 컷 찍었습니다.

20160808_100355

20160808_100415_Pano

그리고 다리를 건넜는데 그 다리는 작은 하천을 넘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그 하천을 따라 집들이 있는 것을 보고 사진을 신기하다고 느껴 파노라마 사진까지 찍었습니다.

앞서 얘기한대로 이 날은 족자카르타의 주요 지점이다 싶은 곳을 걸어다니며 찾아서 돌아다녔습니다. 그러다보니 여러 곳을 돌아다녔고 사진도 많습니다. 따라서 이를 분리해서 글을 적겠으며 마지막에 궤적을 나타내도록 하겠습니다.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