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031 대만 핑시선(平溪線) – 징퉁역(菁桐站)

By | 2018/12/14

징퉁역에 도착한 후 여기에 어떤 것이 있는지 먼저 보았습니다.

20161031_120719

종점이라 그런지 많은 관광객들이 여기에 내렸습니다.

20161031_120726

20161031_120903

역 옆에 보니 큰 건물이 있어 같이 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20161031_120926

20161031_120942

무언가 기차가 비를 피하는 공간으로 보이는 종점 같은 곳에 있을만한 공간도 보였습니다.

20161031_120948

기차는 그렇게 사람들을 태워갔고 그 빈자리에 사람들이 사진을 찍기 시작했습니다.

20161031_121027

20161031_121125

20161031_121137

20161031_121142

20161031_121152

그래서 저도 역 이곳저곳을 돌아다니며 사진을 찍었습니다.

20161031_121253

20161031_121256

20161031_121319

20161031_121330

20161031_121338

철도의 끝은 과연 무엇일까 궁금해서 한 번 철도를 따라 가보았습니다. 그러자 사진처럼 표지가 될만한 것과 함께 열찻길이 끊겨있었습니다. 보니 그 뒤로도 철도가 있었지만 이미 인도로 포장되었고 주차장으로 사용되고 있었습니다.

20161031_121649

예전에 이곳이 탄광이었음을 알 수 있는 상이 있었습니다.

20161031_121701

20161031_121715

20161031_121812

그렇게 찻길을 따라 걸어갔습니다.

20161031_121839

가다보니 무언가 흑돼지 바로 보이는 것이 있더군요. 점심 때라 문득 먹고 싶었지만 사진을 보니 그냥 사진만 찍고 지나간 것 같네요.

20161031_122034

20161031_122043

징퉁역에 대한 설명이 있는 표지판입니다.

20161031_122109

20161031_122138

20161031_122144

징통역 건물로 보이는 곳에서 사람들이 인증샷을 찍고 있기에 저도 한 컷 찍었습니다.

20161031_122233

20161031_122251

20161031_122304

20161031_122337

역 한쪽에 이렇게 길 따라 대나무 통이 많이 보였습니다. 무언가 싶었는데 검색해보니 소원을 적는 대나무통이라고 하는군요.

20161031_122406

20161031_122449

20161031_122540

이렇게 징퉁역을 돌아본 후 다음 장소로 걸어갔습니다. 블로그 글을 보니 몇몇 분들은 바로 기차를 타고 갔다고 하던데 걷는 것을 좋아했고 철길을 걷는 것도 나름 풍미가 있을 것 같아 저는 걸어갔습니다. 이렇게 핑시선 관광을 시작하였습니다.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