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6 제주도 – 우도 1/2

By | 2020/02/02

이 날은 부모님과 제주도 여행을 떠났습니다. 부모님과 일본여행을 떠난 후 외국은 그리 좋아하시지 않으시는 것 같아 가족 여행으로 제주도를 한 번 가보기로 했습니다. 저나 부모님이나 제주도를 몇 번 가보았기에 다들 가보지 않은 곳을 찾아 가보기로 했습니다.

그렇게 처음으로 간 곳은 우도입니다.

20180326_101823

먼저 우도로 들어가는 배를 타는 선착장인 성산포항에 도착하였습니다.

20180326_101940

20180326_102019

20180326_102045

티켓을 구입한 후 우도로 가는 배에 올라탔습니다.

20180326_102211

20180326_102214

20180326_102528

선착장에서 구한 우도 안내도를 한 컷 찍었습니다.

20180326_103549

20180326_103739

20180326_103931

20180326_103935

20180326_104431

20180326_104549

그렇게 선착장을 떠난지 얼마 지나지 않아 우도에 도착했습니다. 나갈 때 보니 이렇게 많은 차량들이 우도로 들어가고 있었습니다. 우도로의 차량 출입을 제한하고자 차를 빌릴 때 보험이 적용되지 않는다는 얘기를 들었습니다. 그렇기에 저희는 선착장에 차를 두고 갔는데 이렇게 많은 차량들이 움직이고 있더군요. 그 점이 신기해 한 컷 찍었습니다.

20180326_104717

20180326_104731

그렇게 우도 선착장인 천진항을 나왔습니다.

20180326_105126

여기 우도에 있는 도보길의 이름은 해안누리길입니다.

20180326_105218

이렇게 유채꽃으로 보이는 꽃이 펴 있더군요.

20180326_105316

20180326_105330

그리고 역시 제주도답게 현무암의 돌이 많았고 그것을 쌓아올린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20180326_105456

20180326_105524

설문대할망에 대한 구비전승에 대해 소개한 표지판이 있어 풍경과 함께 이야기를 즐길 수 있었습니다.

20180326_105548

20180326_105557

20180326_105613

20180326_110004

가다보니 도로 중앙에 우도지석표라는 것이 보여 한 컷 찍었습니다.

20180326_110111

20180326_110134

한반도의 모습을 하였다고 하는 돌의 모습입니다. 언뜻보면 맞는 듯도 싶더군요.

20180326_110153

20180326_110209

좀 더 근처로 가서 한 컷 찍었습니다.

20180326_110300

20180326_110414

가다보니 이렇게 차량진입을 막는 판이 보였습니다. 무엇이 있기에 못 가는건가 궁금했는데 지도를 보니 도로가 끊겼더군요. 조금 신기했던 기억이 납니다.

20180326_110838

그렇게 지도를 보니 올레길이 뒤에 있어 돌아가 위의 표지를 찾았습니다.

20180326_110936

20180326_111100

20180326_111124

가는 길에 보니 여러 조각상이 보였습니다.

20180326_111130

20180326_111311

20180326_111324

20180326_112559

20180326_112626

그리고 가다보니 말들이 보이더군요.

20180326_112643

20180326_112920

20180326_113006

그렇게 길을 따라 올라가니 이렇게 탁 트인 공간이 나왔습니다. 경치가 제법 좋아 파노라마로 사진을 찍었네요.

20180326_113029

화엄경이라는 영화를 촬영한 장소라고 합니다. 하지만 어떤 영화인지 모르겠더군요. 찾아보니 표지석에 적혀진대로 1993년에 나온 영화입니다.

20180326_113032

20180326_113034

20180326_113052

20180326_113251

그렇게 길을 따라 걸어가며 경치도 구경하고 사진도 찍었습니다.

20180326_113806

1993? 영화와 연관있는 것일까요?

20180326_113812

그런데 보니 해안경비단 시설물이라고 합니다. 그만큼 감시하기 좋은 곳이라는 뜻이겠지요.

20180326_113824

20180326_113827

20180326_113835

조금 더 가니 섬 안쪽에 인공저수지로 보이는 것이 보였습니다. 그 점이 신기해 한 컷 찍었습니다. 지도를 보니 우도저수지라고 합니다.

20180326_114331

20180326_114458

좀 더 따라가보니 무언가 특이한 문이 보였습니다.

20180326_114731

들어가보니 여러 등대가 소개된 우도등대공원이라고 합니다.

20180326_114953

독도의 모습도 보였습니다.

20180326_115012

20180326_115020

20180326_115503

등대공원이라는 이름답게 계단을 타고 올라가니 탁 트인 공간이 보였습니다.

20180326_115520

20180326_115617

정말 높은 곳이더군요.

20180326_115653

20180326_115707

20180326_115727

20180326_115755

여기에는 예전에 있었고 사용되었을 것 같은 등대가 여러 소개되고 있었습니다.

20180326_115832

20180326_120635

그리고 그렇게 천천히 길을 따라 내려갔습니다. 저 머릴 노란 유채꽃으로 보이는 곳이 보이니 느낌이 참 오묘하더군요.

20180326_121120

20180326_121128

그렇게 따라 내려오니 이렇게 카페가 보였습니다. 걸어왔던 곳이 우도봉 산책로라는 것도 알 수 있었습니다.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