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당한 꿈 007(다시 고등학생이 되었어요~)

By | 2006/11/03

이번 꿈도 황당하더군요.

다시 제가 고등학생이 되어 있더군요.

체육 시간이라 옷을 갈아입기 위해

사물함을 꺼내보았더니

거기에 체육복을 비롯해서 속옷이나

기타 여러 가지 것들이 다 들어있더군요.

 

‘이야~ 아직도 이게 여기에 남아있구나

내가 몇 년전에 넣었던건데..’

라는 생각도 같이 했습니다.

그래서 안에 있는 것들을 전부 다 꺼내 챙긴 후에,

옷을 갈아입고 운동장에 나갔습니다.

 

거기서 체육활동을 조금하다가 줄 맞춰 친구끼리 서 있는데,

갑자기 구토를 하더군요.

입에서 나오는 것은 빨간 물.

피와 함께 무엇인가가 섞여있더군요.

반 친구가 서 있는 곳을 다 적실정도로…

그렇게 계속 토하기만 하고 끝나더군요.

 

뭘 말하고 싶은건지 알 수 없는 꿈이였습니다.^^

12 thoughts on “황당한 꿈 007(다시 고등학생이 되었어요~)

  1. Laputian

    마지막이 좀 기분 나쁜데요;; 개꿈이면 다행이겠지만..
    전 초등학교시절로 돌아가는 꿈 꿔봤으면 좋겠습니다. 중/고시절로 돌아가는 꿈을 꾸기엔 아직 어려서(-_-)

    Reply
  2. 방랑객

    종잡을수 없는 꿈이군요-_-;
    근데 전 요즘 꿈을 많이 꾸는데 .. 그중 이경우처럼 학교로 돌아가거나, 혹은 학생이었을 때(아마 고등학생) 꿈을 상당히 많이 꾸고 있어요 ..
    흠.. 왜 그런건지 괜시리 궁금하네요..-_-;

    Reply
  3. briquet

    황당한 꿈이네요. 고등학교 때 뭔가 크게 안좋은 일이라도??

    Reply
  4. NoSyu

    /Laputian/
    생각외로 계속 나오더군요.
    분명 빨간 것을 봐서는 피가 확실하나
    순수 100% 피만 있는 건 아닌 듯 싶더군요.^^
    뭐.. 요즘 감기가 걸려서 그런 꿈을 꾸는 듯…..;;;

    Reply
  5. NoSyu

    /방랑객/
    가끔 아주 가끔 꾸더군요.^^
    예전 생활이 좋아서가 아닐까요??

    Reply
  6. NoSyu

    /briquet/
    흐음….
    하긴 조회 시간에 몇 번 졸도는 했습니다.
    피가 나온 적은…. 한 번 있었나요??^^
    기억이 잘 안나네요.
    별로 좋지 않은 기억이라 잊으려고 노력하다보니..^^

    Reply
  7. 파인

    전 요즘 꾸는 꿈들이 전부 무섭구 이상해서요.ㅜ.ㅜ
    으아아아아악..
    흑흑흑..
    근데 이런꿈 꾸면 잼겠어요..+_+

    Reply
  8. NoSyu

    /파인/
    꿈은 현실과 반대라는 말이 있잖아요.
    재미라… 있을수도 있어요.^^;;

    Reply
  9. NoSyu

    /팔랑기테스/
    다들 장단점이 있더군요.
    전 고등학교 때는 수능 걱정밖에 없지만,
    자유롭지 못함과 건강하지 못함이 있어 싫었습니다.
    지금은 이래저래 걱정이 많지만,
    그만큼 자유로움과 그 때보다는 좋아진 건강이 있기에 좋더군요.^^
    팔랑기테스씨도 힘내세요!!

    Reply
  10. 떠돌

    가끔은 고교 시절이 눈에 선하다는 ㅋㅋ

    제일 즐겁기도 했구요~

    Reply
  11. NoSyu

    /떠돌/
    그렇군요. 대부분 고등학교 시절이 즐거우셨나 봅니다.^^

    Reply

Leave a Reply